기획홍보실
> 기획홍보실 > 언론보도
언론보도
(대학저널)서울대, 양두석 두성테크 회장 등 발전공로상 5명 선정 2016-06-28
Name : 기획홍보실 (libplan@snu.ac.kr)
File :
서울대, 양두석 두성테크 회장 등 발전공로상 5명 선정
 
서울대학교(총장 성낙인)는 제9회 발전공로상 수상자에 박정혜 여사(80), 양두석 ㈜두성테크 회장(68), 유태용 한국방재협회 명예회장(86), 윤대섭 성보화학(주) 회장(86), 이준용 대림산업 명예회장(78)을 선정했다.

서울대는 품격과 덕망을 겸비하고 서울대 발전에 크게 기여한 개인 또는 단체를 선정해 그 공로를 표창하고자 2008년에 발전공로상을 제정했다. 올해 발전공로상 수여식은 28일 서울대 교수회관(컨벤션홀)에서 개최됐다. 
박정혜 여사는 배우자인 故김동휘 장관을 추모하며 남편의 모교에 10억 원의 장학금을 쾌척했다. 김동휘 장관은 30년 가까이 외교관으로 봉직하며 우리나라의 발전과 대외적 위상 제고에 기여했으며 상공부 장관에 재직중이던 1983년 아웅산 테러사건으로 순직했다. 양두석 회장은 ‘양두석 시설환경개선기금’10억 원을 쾌척한 후 도서관을 방문했다가 낡은 열람실에서 공부하는 학생들을 안타까워하며 10억  원을 2회에 걸쳐 추가해 총 20억 원을 기부했다. 
유태용 명예회장은 평소 우수 인재 양성에 큰 관심을 갖고, 모교 서울대의 인재육성에 기여하고자 정고장학기금 24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윤대섭 회장은 농공학과에 농공장학재단을 설립해 장학사업에 매진해오고 있으며 재단 설립전부터 30여 년간 113억 원의 장학금을 기탁했다. 최근 서울대 발전기금으로 83억 원을 추가로 쾌척헤 총 200억여 원을 기부했다. 이준용 명예회장은 학술기금과 장학기금, 대림국제관 건립기금 등 총 58억 원을 쾌척해 서울대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이전글 정인식 동문 부부 서울대 도서관에 2억 원 쾌척
다음글 (건설경제신문)ACPMP 12기 마라톤회, 서울대 도서관에 1억2천여만원 기부